> 홍보센터 > 대성뉴스

대성뉴스

대성뉴스
테이블 설명

대성뉴스에 대한 상세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

제목 [보도자료] 대성에너지, CNG 전세버스 보급 세미나 개최
작성자 PR팀 작성일 2016-08-26 조회수 3633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1

대성에너지, CNG 전세버스 보급 세미나 개최

- 2018년 1월부터 CNG 전세버스에도 유가보조금(84.24원/㎥) 지원

 

대성에너지(대표이사 강석기) 영업본부는 25일(목) 오후 호텔 라온제나에서 전세버스업계 대표자와 대구시 환경정책 관계자, CNG 차량 제작사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기질 개선 효과와 경제성이 탁월한 CNG차량의 보급 확대를 위해 「CNG 전세버스 보급 세미나」를 개최했다.

 

최근 정부는 노후 경유차에서 발생되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을 확정?발표했다. 대구시도 자체 조례를 제정하거나 미세먼지 경보 발령시 경유차 10부제 또는 홀짝제를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등 어느 때보다 경유차를 줄여 대기환경을 개선하겠다는 의지를 갖고 각종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는 최근 2년간 CNG요금이 36.7%인하됨에 따라 현재 경유대비 39% 이상 연료비 저감효과가 있음을 실제 통학?통근용 전세버스업계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설명하고, 2017년 상반기 한국가스공사의 미수금 정산분(88.04원/㎥) 종료와 함께 2018년 1월부터 CNG전세버스에도 유가보조금(84.24원/㎥)이 지원되면 경유보다 약 55%의 연료비가 저감되는 부분을 강조하며 구매보조금 제도가 있는 지금이 CNG차량 구입에 최적기임을 홍보했다.

 

또한 그동안 부족한 점으로 지적되었던 충전소에 관한 문제도 2020년까지 전국 고속도로에 CNG충전소 10개소를 설치계획하고 있고, 전국 도시가스사의 충전소 및 기존 시내버스사의 충전소도 자유롭게 이용가능하게 하는 등 기존 CNG전세버스 운행에 따른 현장의 개선사례를 보고하고 애로사항도 적극적으로 수용하는 토론의 시간도 가졌다.

 

대성에너지 박종률 영업본부장은 “대구는 전국 최고 수준의 충전인프라를 갖추고 있는 등 CNG차량 보급에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이제 CNG 요금도 월등한 가격경쟁력이 있는 만큼 전세버스는 물론 각 구청의 청소차, 학원용 중형 경유버스까지 CNG차량으로 보급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다짐하며 성과가 검증된 대기질 개선사업인 만큼 대구시의 정책적 지원도 요청했다.

 

대성에너지는 그동안 CNG청소차, CNG혼소전세버스 홍보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도시가스 신규 수요창출을 위해 탁월한 경제성과 대기질 개선이라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CNG 차량의 보급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끝)

이전글
[보도자료] 대성에너지 노사협의회, 성금모아 ‘사랑의 열매 차량’ 기부
다음글
[보도자료] 대성에너지, 재난대응상황실 구축

목록